뉴스 >> 정치

자유한국당 입당 환영식 참석
신경호씨 교육감 예비후보 등록


도지사·교육감 예비후보등록 첫 날인 13일을 기점으로 6·13 지방선거 열기가 점점 뜨거워지고 있다.

자유한국당 정창수 전 한국관광공사 사장은 도지사 선거 출마를 공식화했다.

그는 이날 한국당 도당 사무처에서 열린 제2차 영입인사 입당 환영식에 참석해 “도지사 선거 출마 의사를 표명한다”며 “지켜봐 주시고 격려해달라”고 말했다. 예비후보등록은 이달 중 할 예정이다. 그는 2018평창동계올림픽이 끝난 뒤 별도의 공식 출마 기자회견을 가질 계획이다.

도지사 입지자 중 출마 의사를 공식 표명한 것은 정 전 사장이 처음이다. 평창올림픽 등에 묻혀 다소 냉랭했던 선거 분위기가 한국당 도지사 공천 등과 맞물려 달아오를 것으로 보인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선 최문순 지사의 3선 도전이 기정사실화된 상태다.

교육감 선거도 불이 붙었다. 이미 도교육감 출마를 선언한 신경호 전 춘천교육장은 이날 오전 도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예비후보등록을 마쳤다. 올 지방선거 도내 첫 예비후보자다.

신형철·원선영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