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6·1 지방선거 선거광고

강릉시선관위는 13일 선거운동용 명함에 비정규 학력을 기재해 선거 구민에게 배부한 혐의 (공직선거법 제250조 허위사실 공표죄)로 강릉시의원 후보 A씨를 검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강릉시선관위에 따르면 선거운동용 명함에는 정규 학력 이외에는 게재할 수 없지만 A씨는 비정규 학력을 명함에 기재해 선거구민에 배부하고 SNS에 게시하는 등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강릉=고달순 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