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IT/과학

사진=SK텔레콤 홈페이지 캡처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논란…“보상금 얼만지 계산해보세요”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논란…“보상금 얼만지 계산해보세요”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SK텔레콤의 통신장애로 인한 보상 논란이 뜨겁다.

SK텔레콤 가입자 약관에는 3시간 이상의 장애가 발생하거나 월 장애발생 시간이 총 6시간을 넘을 경우, 장애시간 요금의 6배에 해당하는 금액을 최저 기준으로 배상받을 수 있다고 명시되어 있다.

기본료가 6만원이라고 했을 때 1일 기본료는 한달 30일로 나눈 2천원이고, 이를 다시 하루 24시간 동안의 시간으로 나누면 약 83원이다.

장애시간이 6시간이라고 가정했을 경우 83*6=498원이 되고, 여기에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비율 6배를 곱하면 2,988원이라는 계산이 나온다.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문구에 “고객의 청구에 의해 협의하여 손해배상을 합니다”를 본 사용자의 불만이 커지자, 정부도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조치를 유심히 지켜보고 시정명령 등을 내릴 수 있다고 발표했다.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를 접한 네티즌들은 “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내 요금제에서 보상금 얼만지 계산해 봐야지”,“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청구를 해야 배상을 하다니 어이없다”,“SK텔레콤 통신장애 보상, 정부에서 강경하게 나가야 할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