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IT/과학

사진=블리자드 홈페이지

‘스타크래프트2’(이하 ‘스타2’)의 마지막 시리즈 ‘공허의 유산’이 공개돼 화제다.

게임 개발업체 블리자드는 7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 블리즈컨 2014에서 스타2의 두 번째이자 마지막 시리즈인 ‘공허의 유산’을 공개했다.

‘공허의 유산’은 독립적인 확장팩으로 앞서 발표된 ‘스타2: 자유의 날개’나 첫 번째 확장팩 ‘군단의 심장’ 라이선스를 보유하지 않아도 블리자드 가맹 PC방에서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공허의 유산’은 프로토스의 전설적인 영웅인 아르타니스와 제라툴가 프로토스 종족을 하나로 규합해, 우주를 위협하는 악에 맞서 생존을 위한 전투를 벌이는 이야기다.

‘공허의 유산’ 공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블리즈컨 공허의 유산, 마지막 시리즈인 만큼 실망시키지 않겠지” “블리즈컨 공허의 유산, 독립 확장팩이라 고맙네” “블리즈컨 공허의 유산, 언제쯤 할 수 있으려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