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강원도 내 아파트 값이 주택 공급과잉과 투자심리 위축 여파로 또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2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달 도내 아파트 평균매매가격은 1억4,010만원으로 전월에 비해 27만8,000원 하락했다. 춘천이 1억7,384만원으로 한 달 새 117만1,000원 내렸다. 이어 속초(1억3,143만원)와 동해(1억228만원)가 각각 75만원, 43만7,000원 하락했다.

윤종현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