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춘천】춘천시는 공지천으로 흘러드는 작은 오염물질 정화 시설 설치를 위해 하천 산책로 일부 구간을 통제한다.

시는 13일부터 연말까지 공지천 비점오염저감시설 설치 공사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하천 주변 도로, 공사장 등에서 나오는 미세 오염원이 빗물에 섞여 하천에 유입되지 않도록 저장시설에 저장 후 하수처리장으로 이송하는 것이다. 지난해 11월 착공됐다.

공지천 산책로를 이용하는 시민 불편을 줄이기 위해 2단계로 나눠 공사하고 있다.

1단계는 퇴계일성아파트 뒤편 효자교~공지천 하류 구간으로 7월 말까지 진행된다. 2단계 구간은 효자교~퇴계교로 7월부터~연말까지다.

해당 공사 기간 공지천 하류방향 왼쪽 산책로는 출입이 통제된다.

이무헌기자 trustme@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