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양양군은 군장병 평일 외출제와 관련, 업소와 주민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해 군장병 만족도를 높이기로 했다.

양양군이 군장병 평일 외출제 전면 시행에 맞춰 수립한분야별 세부 맞춤형 지원계획에 따르면 양양에 있는 대대급 이상 10개 부대의 휴가· 외출 예상인원은 하루 평균 341명, 경제 파급 효과는 연간 62억여원으로 추정됐다.

이에 따라 3월 중으로 민관군 간담회를 개최해 건의사항과 의견을 수렴하고 부서별 지원대책을 논의할 계획이다.

간담회를 통해 장병 외출과 귀대 시 교통대책, 외출 장병 할인업소 지정과 서비스 마인드 함양, 공원 및 박물관 입장료 면제 및 감면 등을 모색한다.

또 군장병 자기개발 프로그램 운영, 작은 영화관 조기개관 및 상영시간 탄력 운영, 군장병 서핑 무료 체험 및 할인 방안 등을 모색할 방침이다.

한편 102여단 장병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장병들은 다양한 음식 메뉴, PC방 등 장병들이 자주 찾는 업소들의 시설 확충과 친절서비스, 외출 후 귀대교통 대책에 대한 문제점 개선을 바라는 것으로 나타났다.

양양=박기용기자 kypark901@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