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시·시공사 오늘 관련 협약
공사비 약 1,383억원 규모
지역경제 활성화 큰 기대


【원주】중앙근린공원에 신축되는 아파트 공사에 지역업체가 1,383억원 규모로 참여한다.

원주시는 15일 시청 7층 투자상담실에서 중앙공원 `더샵 센트럴파크' 아파트 시공사와 공동주택건설사업 지역업체 참여 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식에는 원창묵 시장과 시청 실무진, 시공사인 (주)포스코건설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중앙공원 `더샵 센트럴파크' 아파트는 중앙근린공원 구역 내 비공원 시설 부지에 모두 4개 단지 2,656세대 규모로 신축된다.

총 공사비 4,588억원 가운데 30%가 넘는 1,383억원을 지역 업체가 맡아 시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 협약으로 2014년 이후 공동주택건설사업 지역 업체 참여 실적은 모두 31건, 누적금액은 9,579억여원에 이르게 됐다.

유창호 시 주택과장은 “공동주택건설사업 지역 업체 참여 협약은 건설자재, 시공, 인력 및 장비 등의 분야에 지역 업체가 참여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대기업 협업을 통한 참여 지역 업체의 기술 발전 등 다양한 긍정적인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유학렬기자 hyyoo@kwnews.co.kr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