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동해시가 산불 피해를 입은 농가 19가구에 대한 긴급 영농준비 지원에 나선다.

시는 지난 5일 망상 일대를 휩쓸고 간 산불로 피해를 입은 농가 19가구가 적기 영농에 차질을 빚자 감자와 옥수수, 볍씨 등 종자를 신청받아 무상 공급한다.

또 경작에 필요한 관리기와 경운기 등 농기계를 무상으로 임대하며 마을별로 찾아가 농기계를 정비하는 농기계 순회수리 서비스 운영 일정을 앞당겨 망상동 기곡마을회관에서 16일부터 농기계 수리를 실시한다. 이 밖에도 농촌일손돕기 기동단과 연계해 작업 대행도 지원할 예정이다.

김종진 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작물, 농기계 등은 정확한 피해조사 후 복구 계획을 수립해 원활한 영농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동해=박영창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