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원주】원주시민의 치매 예방과 관리를 책임지는 치매안심센터가 무실동 무실빛유치원 인근 신청사에서 지난 6일부터 본격적으로 업무에 들어갔다.

지난해까지 원주시보건소 내에 마련한 임시 센터에서 관련 사업을 추진했으나 새롭게 문을 연 치매안심센터에서는 간호사, 작업치료사, 임상심리사 등 치매 관련 전문인력이 보다 전문적인 치매통합관리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신승우기자 swshin@kwnews.co.kr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