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컬링인들이 `꿈의 무대'로 기다려왔던 컬링리그가 국내 최초로 출범했다.

대한컬링경기연맹과 MBC플러스는 2일 경기도 고양 MBC드림센터에서 `2019~2020 코리아컬링리그' 조인식 및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리그 출범을 알렸다. 총 13개 팀이 참가하는 코리아컬링리그는 오는 16일부터 내년 2월28일까지 경기도 의정부컬링경기장에서 총 62경기의 대장정에 들어간다.

남자부는 현 국가대표팀인 경북체육회와 강원도청, 강원도컬링경기연맹, 경기도컬링경기연맹 등 총 4개 팀이 참가한다.

여자부는 현 국가대표팀인 경기도청을 중심으로 평창동계올림픽 은메달리스트 `팀 킴' 경북체육회, 올 2월 세계여자컬링선수권대회 동메달을 획득한 춘천시청 `팀 민지', 전북도청이 각축을 벌인다.

김지원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