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일보 모바일 구독자 240만
정치일반

강원자치도, 반값 농자재 지원 2년차…중소농 경영안정망 구축

강원특별자치도가 올해에도 투입해 반값농자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중·소규모 농가 중심으로 영농자재비 50%를 지원하며 농가 경영안정 뿐만 아니라 관련 전·후방산업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가시적인 성과가 있다는 것이 강원자치도의 평가다. 강원자치도가 지난해 전국 최초로 도입한 사업이다.

신청 대상은 2년 이상 도내에 거주하고 실제 영농에 종사 중이며 농업경영체로 등록한 농업인이다.

단, 국민건강보호법에 따라 직장가입자, 농업 외 종합소득금액이 3,700만 원 이상인 농가 등은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난해는 강원자치도 지원금 286억원 외에 시·군에서 300억원을 자체 증액해 총 586억원 규모로 지원했다. 올해도 시·군 자체증액이 기대돼 전체 지원규모가 지난해 보다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더.

석성균 강원자치도 농정국장은 “행정 절차 간소화와 부정수급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다양한 방법으로 적극 홍보 대상 농가가 빠짐없이 지원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