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4일 `올해 하반기 안에 사회간접자본(SOC) 분야에서 16조5,000억원의 예산을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SOC 분야의 하반기 집행 사업비는 공공임대주택 건설 5조1,000억원, 도로 5조9,000억원, 철도 5조2,000억원 등이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경제활력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히고 “3,600억원 규모의 스마트 건설기술 연구개발(R&D) 등을 추진해 2025년까지 건설산업의 생산성과 안전성을 50% 높이겠다”고 설명했다. 건설산업 활력제고 방안에 대해서는 “총사업비 변경 절차 간소화, 시공능력 평가제도 합리화 등 총 26건의 규제를 개선해 불필요한 비용을 줄이고 건설산업의 경영여건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특히 “공사비 산정의 적정성을 높이고 입·낙찰 제도를 바꿔 가격산정, 입·낙찰, 시공 과정에서 견실한 시공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또 “건설산업 활력제고 방안은 현장 애로 해소 및 규제개혁, 공사여건 개선, 고부가가치화를 주요 목표로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7월 고용동향과 관련해 “30∼40대와 제조업 취업자는 계속 감소세를 보이는 등 여전히 어려운 상황”이라며 “수출 감소세 지속 등으로 제조업 고용 회복이 제약되는 모습”이라고 말했다. 통계청이 이날 발표한 `2019년 7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1년 전보다 29만9,000명 늘었다. 하지만 제조업 취업자는 1년 전보다 9만4,000명 줄었고 30∼40대 취업자도 20만2,000명 감소했다.

서울=이규호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