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강원도가 추석 연휴 시작일인 12일부터 29일까지 도내 18개 시·군 전역에서 가을 여행주간을 시행한다.

`취향 따라 떠나는 특별한 보통 날'을 슬로건으로 다양한 할인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평소에 개방하지 않던 관광지를 특별 개방한다. 이 기간 관광지, 음식점, 박물관 등 19곳을 무료 또는 최대 50%까지 할인받아 입장할 수 있다.

원주 소금산출렁다리나 강릉 문화재야행 기간에 개방하는 관광지는 야간에 무료로 개방한다.

한국은행 강릉본부는 전국 처음으로 화폐전시실을 야간에 운영한다.

원주시는 야경 투어, 강원감영 취고수악대 수문병 교대식, 태백시는 `모바일 스탬프 투어'를, 횡성군은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하는 횡성 호수길 생태 테마 여행 등 6개 특별이벤트를 실시한다. 특히 `강원도 가보드래요 을매나 즐겁게요'를 주제로 SNS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당일치기 놀자투어, 전 세대를 아우르는 보자투어, 특별한 하룻밤의 여행인 자자투어 등 가을 여행주간 강원도 대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최기영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