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가 10일 청와대에서 만찬 회동을 할 예정이다. 정치권에 따르면 문 대통령이 모친상 조문 답례 차원에서 10일 청와대에 초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회동에는 민주당 이해찬·한국당 황교안·미래당 손학규·정의당 심상정·평화당 정동영 대표가 모두 참석할 전망이다.

서울=이규호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