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실질적인 남북관계 개선 및 교류 확대를 위해 남북 강원도 수부도시 춘천과 원산의 상호협력 필요성이 강조됐다. 춘천시와 (사)남북강원도협력협회는 지난달 28일 춘천 세종호텔에서 `춘천-원산협력의 방향 모색(SOC와 농업)'을 주제로 춘천-원산포럼을 개최했다. 강원일보가 주관 언론사로 참여한 이날 포럼에서는 춘천-원산의 교류 활성화 방안 논의를 위한 테마별 토론이 진행됐다.

하위윤기자



관련기사

[특집]“남북간 교착상태 돌파 위한 정부의 과감한 결단 필요”
[특집]“내금강선 복원사업은 강원도·춘천 발전 절호의 기회”
[특집]“中보다 인건비 30% 저렴한 北 한약재 생산 최적지”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