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가 2024년 1월 19일에 개막한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집행위원회와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2024년 강원도에서 개최 예정인 제4회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의 일정과 경기장에 대한 마스터플랜을 최종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2024년 1월 19일 개막해 2월 1일까지 프리스타일 스키와 스노보드를 포함한 총 81개 세부종목이 개최된다.

경기장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시설을 적극 활용하기로 결정했다.

종목별 개최장소는 △강릉(빙상) △평창(노르딕 및 슬라이딩) △정선(알파인스키 및 모굴) △횡성(스노보드 등)으로 확정됐다. 참가선수 규모는 역대 최다인 1,900명으로 예상된다. 선수촌은 강릉원주와 정선 하이원 스키 리조트로 정했다.

장홍 IOC조정위원장은 “이번 결정이 강원도에 새로운 장기적 지평이 되길 희망한다”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유산, 청소년 성장 그리고 지역 발전을 잇는 가교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창재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조직위원장은 “지난 18개월 동안 매주 IOC와 함께 온라인 회의를 통해 최적의 마스터플랜 수립을 위해 논의했다”며 “앞으로도 IOC와 강력한 동반자 관계를 유지하고 지속 가능한 대회, 최적화된 관중 경험, 지역 청소년 활동 및 선수 교육 프로그램 참여 유도 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서울=이무헌기자 trustme@kwnews.co.kr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