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토요일인 21일 초여름 더위가 이어지겠다.

강원지방기상청은 “이날 도 전역이 맑고 낮 기온이 30도 가까이 올라 덥겠으며 일교차가 15도 이상 크게 벌어지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철원 8도, 강릉 18도 등 8~18도의 분포를 보이겠으나 낮 최고기온은 강릉 29도, 영월과 정선 28도, 원주 27도, 춘천 26도까지 올라 한낮에는 덥겠다. 앞서 20일 정선 북평의 낮 최고기온이 30.5도를 기록한 것을 비롯해 영월 29.6도, 홍천 29.5도, 춘천 29.1도, 원주 28.1도, 태백 28도, 대관령 27.3도, 강릉 26.7도를 기록했다.

태백은 기상 관측 이래 4월 일 최고기온 2위, 대관령은 3위 기록을 각각 새로 썼다.

이번 더위는 일요일인 22일 낮부터 도 전역에 비가 내리면서 한풀 꺾일 전망이다.

최기영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