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강원대후문상가번영회(회장:김팔성)와 춘천 비봉경로당(회장:신동은) 회원들은 14일 춘천 강원대 후문 상가들을 대상으로 제74회 광복절을 기념하고 차없는거리 조성 차원에서 태극기 달기 캠페인을 벌였다. 태극기는 강원대 후문 먹자골목 내 비봉경로당 회원들이 구입해 지원했다.

【춘천】춘천 주민들이 일본 정부의 부당한 경제보복을 규탄하고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동참한다. 석사동자생단체협의회는 14일 춘천 석사사거리·퇴계사거리·거두사거리에서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본 경제보복 규탄! 불매운동 동참!' 캠페인을 전개하고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이날 협의회는 국제무역질서를 위협하는 일본 정부의 부당한 경제보복의 즉각 철회를 촉구하고 앞으로 일본여행은 물론 일본상품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결의했다.

협의회는 “일본 정부는 전범기업의 강제동원 문제 해결과 양국 관계 정상화를 추구한 우리 정부의 제안과 노력을 무시하며 경제보복 조치의 불법·부당함을 은폐하고 있다”며 “일본의 몰상식한 역사인식과 치졸한 경제보복 조치를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말했다.

이어 “일본은 식민지배와 강제징용 등 과거의 과오를 반성하고 진심으로 사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석사동자생단체협의회에는 노인회, 바르게살기위원회, 방위협의회, 새마을부녀회, 새마을지도자회, 자율방범대, 주민자치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통장협의회, 하천살리기시민실천단 등 주민 주도로 구성된 지역단체가 참여했다.

강원대후문번영회와 효자3동 비봉노인회도 같은날 강원대 후문 인근에서 나라사랑 태극기달기 운동 행사를 전개해 눈길을 끌었다.

하위윤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