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광복절인 15일 영동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 강릉 속초 등 영동 일부 지역에는 호우특보와 강풍특보가 내려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형인 크로사는 15일 새벽 일본 규슈에 상륙한 뒤 이날 오후 3시께 부산에서 약 280㎞ 떨어진 혼슈를 통과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15일 저녁 동해에 진출할 전망이다. 중심기압은 970hPa(헥토파스칼), 최대 풍속은 시속 115㎞(초속 32m)다. 강풍 반경은 430㎞에 달한다. 예상 강수량은 영동 300㎜, 영서 60㎜ 이상이다. 영동지역의 경우 동풍의 영향으로 시간당 50㎜ 내외의 강한 비가 예보돼 비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겠다.

도소방본부는 14일 상황판단회의를 열고 도소방본부와 삼척, 동해, 강릉, 양양, 고성, 속초, 태백, 환동해특수재난대응단 등에 비상근무 1단계를 발령했다.

전명록·박서화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