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군 이달부터 정식 운영
재난 시 정보 즉시 전파


【횡성】횡성군은 도내 최초로 스마트 재난관리 플랫폼을 구축, 이달부터 정식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스마트 재난관리 플랫폼은 횡성 전역에 설치된 각종 재난정보 측정장비를 통해 재난 발생 시 군청 상황실에서 실시간으로 이를 인지하고 군민들에게 재난 정보를 즉시 전파하는 시스템이다.

재난정보 측정장비는 군청과 읍·면에서 운용하는 재난 CCTV, 강우량계, 적설계, 자동기상관측장비와 함께 행정안전부와 연계한 기상·수위·대기·오존·지진·119긴급구조정보 등으로 구성됐다.

군은 재난 상황을 휴대폰 문자서비스, 재난문자전광판, 재난음성방송을 통해 군민에게 전달한다.

또 향후 재난·재해 현장을 드론으로 실시간 촬영하고 영상을 전송하는 시스템을 갖출 계획이다.

정윤호기자 jyh89@kwnews.co.kr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