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강릉경찰서(서장:김택수)는 이달 초 흉기 난동 사건의 범인을 제압한 시민 전중현(27·사진 왼쪽)씨와 변정우(23·사진 오른쪽)씨를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하고 최근 서내 소회의실에서 표창장과 검거보상금을 전달했다.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