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속초 빛축제, 청초환희'가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속초 청초호 호수공원 일원에서 3만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한 가운데 성황리에 펼쳐졌다.

`빛축제 청초환희' 성료
다양한 프로그램 호응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속초 청초호 호수공원에서 펼쳐진 `속초 빛축제, 청초환희'가 3만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올해는 9월에 전면 개장한 청초호 잔디광장에 축제의 상징 오브제를 설치해 라이팅쇼, LED 퍼포먼스, `스텔라장'과 `적재'를 비롯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청초 시네마' 등을 선보였다. 또 가을밤 분위기에 어울리는 야외 책방인 `청초책방'과 풍선아트, 필라테스 등의 원데이 클래스를 마련하는 등 축제장을 찾은 관람객들이 장시간 머물며 자유로움과 힐링을 만끽할 수 있도록 해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올해도 `2019 속초 국화전'과 연계한 포토존 및 쉼터 조성을 통해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었다.

시는 앞으로도 5월은 튤립과 함께 하는 `청초누리', 10월은 국화와 함께 하는 `청초환희'를 통해 관람객의 볼거리를 더욱 풍성하게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부터 먹거리, 체험, 프리마켓 등이 다양하게 배치되는 `청초상점'의 부스에 입점하는 시 관내 업체를 공개 모집해 지역민의 다양한 참여를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했다. 정순희 시 관광과장은 “`속초 빛축제, 청초환희'가 2회를 맞이하면서 명실상부한 속초시의 대표 가을 야간 축제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속초시만의 정체성을 지닌 대표 빛축제로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속초=정익기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