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정선군도시재생지원센터(센터장:이용규)가 주관한 `2020 도시재생 비전 선포식'이 7일 사북청소년장학센터에서 전국 도시재생 관계자와 지역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정선=김영석기자

`2020 비전 선포식' 개최
안전·매력·화합 등 다짐
주민주도 해봄학교 운영
내일까지 워크숍·트레킹


【정선】폐광으로 인해 극심한 도시 공동화와 인구 감소를 겪어 온 정선지역에서 2020년 도시재생 비전 선포식이 펼쳐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정선군도시재생지원센터는 7일 사북청소년장학센터에서 `2019년 정선군 도시재생 해봄 한마당' 행사를 열고 국내 최초로 민·관·산 협업을 통한 `2020 도시재생 비전 선포식'을 가졌다. 정선군·강원랜드·정선군도시재생지원센터·(재)3·3기념사업회·고한사북남면신동 지역살리기 공동추진위원회, 지역 주민들은 이날 선포식에서 `살기 좋은 마을, 다시 찾고 싶은 마을'로 가꾸기 위해 지속 가능한 도시재생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다짐했다.

2020 도시재생 비전으로 `남녀노소 모두 안전하고 즐거운 마을! 매력 있는 마을 환경 개선'을 제시하고, 상가 디자인과 안전한 마을 만들기 사업을 비롯해 사북신교 경관 개선사업, 한 평의 예술사업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나눔과 배려를 통해 화합하는 마을! 주민친화공간 확보!' 비전을 위해 공간재생 프로젝트와 지역사회 보호를 위한 도시재생포럼 등을 이어갈 방침이다.

특히 전국 도시재생에 있어 가장 모범사례가 되고 있는 `모두가 참여하는 마을 살리기! 주민 주도의 지속 가능한 마을!' 비전을 위해 도시재생대학 해봄학교 운영을 비롯한 해봄주민공모사업, 도시재생 한마당, 주민주도 마을계획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행사 이틀째인 8일에는 전국의 도시재생지원센터 관계자 및 도시재생 활동가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정선군 도시재생의 성과와 미래에 대해 살펴보는 `지역문제해결형 워크숍-정선편'을 통해 해법을 함께 모색하는 시간을 갖는다.

마지막 날인 9일에는 한때 석탄을 나르던 해발고도 1,050m가 넘는 정선 사북의 운탄고도(運炭古道) 트레킹 행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김영석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