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한국기자협회·언론진흥재단 주최
코로나19 관련 언론 보도 긴급 토론


한국기자협회와 한국언론진흥재단은 13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긴급 토론회 `감염질병과 언론보도'를 열고 확진자 동선 공개 범위와 보도 가이드라인 제정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언론인과 언론학자, 보건 전문가들은 지역사회 불안 방지를 위해 보도 가이드라인이 필요하다는 의견과 합리적 의심을 할 수 있는 환경이 보장돼야 한다는 의견을 내놓는 등 격론을 벌였다.

김경희 한림대 미디어스쿨 교수는“취재 방향의 빠른 설정과 정확한 보도를 위해 보도 가이드라인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조동찬 SBS 의학전문기자는 “메르스 사태 등을 통해 정치적인 의도가 학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을 확인한 만큼 언론은 끊임없이 모든 정보를 의심하면서 나아갈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박서화기자



관련기사

“신종 코로나 극복” 건강기능식품 불티
신종코로나 피해社 특례보증 강원신보 최대 7천만원 지원
12억 상당 농특산물 준비했는데 겨우 2억 팔려…화천산천어축제 악재로 시름
헌혈자 하루 3~4명 그쳐…이웃돕기 성금 모금도 급감
[횡성]신종 코로나로 위축 횡성 상반기 1,600억 집행
[4·15 총선 D-61]정치권도 민생 현장점검 행보
도의회, 산천어축제 흥행 저조 판로 막힌 화천 농·특산물 구매
“돼지열병 발생 당시부터 감염병 선제 대응…방역태세 믿고 경제활동 해 달라”
강원경찰청 “금요일 점심은 외부식당 이용하자”
속초시 “금요일 점심은 외부식당 이용하자”
“신종 코로나로 경기 침체…전통시장 · 관광 활성화 예산 조기투입”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