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한파가 물러난 13일 고성군 토성면 아야진 항구에 위판을 위해 어민들이 크기별로 분류해 놓은 제철 맞은 대구가 가득 쌓여 있다.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