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정선】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정선군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종합대책 발굴에 나섰다.

군은 13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경제적·사회적으로 변화된 구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정책개발 실무협의회'를 구성, 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실무회의에서는 지역 소상공인이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맞춤형 지원을 비롯한 군민들이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는 상시 방역체계 구축, 코로나19 위기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위한 복지안전망 확대 등 과제에 대해 논의했다.

실무협의회의는 칸막이를 없애는 자율토론을 통해 실현 가능하고 미래지향적인 시책을 발굴해 군정에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 김영석기자



관련기사

도내 코로나 신규 확진 10명 절반 이상 '지인 감염' 추정
요양시설 종사자 대상 코로나 검사 확대에 부작용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