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태백]올해 NH농협 태백시지부·태백농협이 추진하는 지자체 협력사업에 총 33억여원이 투입된다.

NH농협 태백시지부와 태백농협, 태백시농업기술센터는 13일 농협 시지부 2층 중회의실에서 올해 지자체 협력사업 업무협의회를 열고 올해 사업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올해 협력사업은 샐러리, 풋고추 재배농가 생산자재 지원, 원예·특용작물 포장재 지원, GAP농산물 상품화, 태백산마늘 브랜드화 등 10개 사업이다.

시 보조금 13억5,800만원, 농협중앙회 3억원, 태백농협 9억8,700만원, 농가 자부담 6억6,600만원 등 총 33억1,400만원 규모다.

박세진 농협 시지부장은 “태백지역 농업 발전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각 기관의 역할과 협력이 필요하다”며 “올해 협력사업을 잘 준비해 농업인 농가소득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명록기자 amethy@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