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고성군은 22~23일 이틀간 죽왕면 봉수대해수욕장에서‘찾아가는 코로나19 진단검사 버스'를 운영한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피서객이 지역 내 해수욕장을 많이 찾으면서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군은 기존 보건소를 중심으로 운영하고 있는 선별진료소를 보완, 이동형 소규모 검사소 운영을 통해 숨은 코로나19 감염자를 신속하게 찾아낸다는 계획이다. 검사대상은 해수욕장 방문객 및 지역주민이며, 신속진단키트 및 자가검사키트로 검사를 진행한다.

고성=권원근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