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홍천]홍천군은 도심지 내 전주와 전선이 없는 걷고 싶은 아름다운 도시 조성사업을 마무리한다. 군은 복잡하고 불편했던 시가지 전선지중화 사업이 최근 완료됨에 따라 내년 1월까지 총 연장 1,327m에 대한 도로 복구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 추진 구간은 △던킨도너츠~대덕상회(242m) △CU편의점~다나치과(270m) △후르츠뱅크~장터옛날통닭(275m) △신한은행~중앙사진관(385m) △김밥천국~세븐일레븐(155m)이다. 도로 복구사업에는 총 1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시가지 경관 개선을 위한 무궁화 디자인의 LED 가로등 31개와 패턴 디자인을 가미한 총면적 1,283㎡ 보도도 함께 설치된다. 일부 구간은 기존 일방향에서 양방향 통행으로 개선한다.

기존 노후화됐던 도로가 새롭게 탈바꿈해 홍천을 찾는 관광객들에게는 깨끗하고 아름다운 이미지를, 주민에게는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영재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