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6·1 지방선거 선거광고

횡성군 자율방재단 대책회의
여름철 재난 대응 선제 논의


【횡성】여름철 자연 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다각적인 조치가 이뤄진다.

횡성군은 13일 자율방재단(단장:남원봉) 대책 회의를 열어 자연 재난에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원팀을 구성해 본격 가동한다.

지구온난화로 인해 갈수록 이상 기온 등 기상 이변이 속출, 자연 재난 예측이 어렵고, 특히 매년 여름철 집중호우 및 태풍 등으로 인명과 재산 피해가 늘어나고 있다.
이번 대책회의는 오는 15일부터 10월15일까지 여름철 자연 재난 대책 기간에 앞서 선제적인 재난 대응을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군은 지역을 잘 아는 자율방재단과 대책 회의를 통해 원활한 소통 체계를 구축, 운영해 보다 체계적인 재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연초에 조사한 토사 유실 및 매몰 위험주택에 대해 방재단원을 1대1로 지정해 호우경보가 발효되면 현장에서 즉시 대피시켜 군민의 생명을 보호할 계획이다.

또 방재단원 자체 비상 근무조를 편성해 호우 발효 때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합동 비상근무를 실시, 재난 발생에 신속 대처할 방침이다.

남원봉 군 자율방재단장은 “여름철 집중호우, 태풍 등 재난 대비를 위해 인명 피해 위험지 예찰, 출입통제와 선제적 대피 등 민관 협업으로 지역 안전을 지키도록 할 계획”이라고 했다.

유학렬기자

Copyright ⓒ Kangwonilb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