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일보 모바일 구독자 250만
인물일반

‘2024 영화도시 춘천 발전 포럼’ 11일 개최

강원창작개발센터 등 춘천 일대서 개최
영화산업 종사자 및 VFX 기업 대거 참여

◇‘2024 영화도시 춘천 발전 포럼’이 11일 강원창작개발센터에서 개최된다.

‘2024 영화도시 춘천 발전 포럼’이 11일 강원창작개발센터에서 개최된다.

춘천시가 주최하고 춘천시영상산업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춘천 영화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12일까지 이어지는 행사에는 200여명의 영화산업 종사자와 VFX(시각특수효과)기업들이 대거 참여, VFX산업을 춘천의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한다.

포럼은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된다. 1부에서는 이원민 강원정보문화산업진흥원 본부장, 윤학로 춘천시 영상산업위원회 위원장, 김형석 춘천영화제 운영위원장이 춘천 영화산업 발전 및 특화방안에 대한 주제발표를 진행한다.

◇‘2024 영화도시 춘천 발전 포럼’ 일정.

2부에서는 넷플릭스 시리즈 ‘기생수:더 그레이’ VFX를 담당한 덱스터스튜디오의 박병주 수퍼바이저의 특강이 열린다. 봉준호‧박찬욱 감독의 작품서 주요 VFX작업을 수행한 포스크리에이티브의 김서로 수퍼바이저도 강의를 진행하며, 지난해 ‘베테랑2, ‘범죄도시4’ 등의 촬영을 유치한 봄내영화촬영소의 문루도 대표도 특강에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