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일보 모바일 구독자 190만
정치일반

박지원 "24%, 66%로 곤두박질한 尹 대통령,인적청산에 대한 함구이며 새팀 ·비전 ·희망을 제시한다는 말씀도 없다"

"왜 우리 정치권만 미래가 아닌 과거로 가며 싸움질만 할까"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은 6일 한국 첫 달 탐사선 '다누리'에 대해 "이상률 항우연 원장님과 연구진 관계자 여러분이 진정한 애국자"라고 말했다.

박 전 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우주로 달나라로 항우연은 미래로 거침없이 날라간다"라며 이같이 말했따.

박 전 원장은 "이상률 원장님! 항우연을, 제주도 방문을 함께 하며 특히 제주에서 술 한잔하시며 나누던 말씀이 생생하다"라며 "저는 과학자를 존경하며 지원만 하겠다는 각오를, 원장님은 항우연 연구진이 누리호 다누리호를성공시키겠다고 하셨다"라고 전했다.

이어 "왜 우리 정치권만 미래가 아닌 과거로 가며 싸움질만 할까"라며 "24%, 66%로 곤두박질한 대통령께서도 인적청산에 대한 함구이며 새팀 새비전 새희망을 제시한다는 말씀도 없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나라는 어디로 가고 있나"라며 "이상률 원장님의 미래로 가는 철학과 비전을 듣고 싶다"라고 말했다.

박 전 원장은 "인생은 아름답고 역사는 발전한다"라고 덧붙였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