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일보 모바일 구독자 250만
사회일반

강원 황사 끝나자 주말 또다시 비소식

내륙 안개 주의
영동 황사 지속

황사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수준을 보인 17일 춘천시 서면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시민이 자전거를 타고 있다. 신세희기자

강원지역을 뒤덮고 있는 황사는 19일에도 지속된다. 황사가 끝나는 20일부터는 또다시 비가 내릴 전망이다. 내륙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운전 시 주의가 필요하겠다.

18일까지 강원지역을 덮었던 황사는 19일에도 영동지역을 중심으로 이어지겠다. 영동지역은 미세먼지 농도는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영서지역은 '보통'수준을 회복하겠다. 19일 아침 최저기온은 춘천 영상 9도, 원주 영상 11도, 강릉 영상 15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19도에서 26도 사이를 기록할 전망이다.

토요일인 20일은 오전부터 강원지역 전역에 5~10㎜의 비가 예보됐다. 비는 21일까지 이어지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상 6도에서 14도, 낮 최고기온은 13도에서 20도 사이를 기록하겠다.